2019.06.23 카나가와현 요코하마시



버스를 타고 간 곳은 아카렌가 창고라는 곳이다

일본어로 다 읽으면 아카렌가소코가 되고, 우리나라 말로 아예 번역하면 붉은벽돌창고가 된다

아무튼 이곳은 항구였고, 예전 항구마다 다 있는 붉은 벽돌의 창고가 있는데, 이곳은 그 오래된 창고를 개조해서 쇼핑몰로 만든 것이다


그래서 그냥 분위기 좋은 쇼핑몰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물론 바닷가에 있고, 분위기가 좋아서 많이들 찾는 곳이다





건물이 두 개라서 크게 1관과 2관으로 나누어져 있다

안에는 살 것들도 많지만 먹을 것들도 많아서 사와서 밖에서 즐기는 사람들도 쉽게 볼 수 있었다





주로 이곳에 입점되어 있는 가게는

백화점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메이커 제품들보다는 수제 혹은 보세 제품들이 많았다













작은 소품들이 많아서 선물용으로 뭘 사기에 좋은 곳이다





층마다 테라스가 있어서 바깥 경치를 볼 수도 있는데 그렇게 인기가 많지는 않은 듯

그냥 건물 테라스다..



건물과 건물 사이에는 넓은 광장이 있어서, 큰 행사도 자주 이뤄지는 듯 했다

나는 어차피 혼자라서 크게 즐길 것은 없었다

연인들끼리 간다면 가 볼만한 곳이고.. 사실 혼자 가면 별로 할 것이 없다

뭘 사지 않는 이상은





다시 버스를 타고 가까이에 있는 사쿠라기쵸역에 도착했다



이걸로 여행이라고 할 수 있는 부분은 끝..

오후 3시가 넘었기 때문에 이제 호텔에 체크인할 수 있다








위로가기

POWERED BY TISTORY. THEME BY ISHAI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