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5.01 경기도 안양시


올해 아버지가 환갑을 맞이하셨다

그래서 가족들끼리 식사나 할 겸 식당을 찾아봤는데

비산동에 있는 송수사가 괜찮다고 해서 마침 집도 가깝고 예약을 넣어 두었다



삼호아파트상가에 있는데

꽤 오래된 듯 하다



가족들끼리 이렇게 좋은 곳에서 식사를 할 수 있게되어서 좋았다

일식 코스요리인데 4, 6, 8, 10만원짜리 코스가 있었고

조금 기합을 넣어볼까 해서 8만원짜리 코스를.. 갔는데 이게 가져올 후폭풍은 전혀 생각하지 못했다


앞으로 음식이 쫙 나올텐데 뭐가 뭔지도 제대로 모르고 나오는데로 닥치고 먹었다



이건 해파리냉채



낙지 탕탕..



모듬 활어회



부드러운 연어



그리고 참치..

꼭 모형 같다



이것들은 자잘한 해산물들... 개불도 있고 전복도 있다



이곳 음식을 먹어보고 놀란 게

가짓수가 쉴 새 없이 나오는데 나오는 음식마다 하나같이 맛이 좋았다

그래서 양이 많아서 남기는게 너무나 아까웠다... 



이것도.. 뭔가 생선 머리를 튀겨서 소스와 야채랑 함께 먹는 음식인데

(무슨 음식인지 잘 모르겠음)

거의 손도 못 댔다 슬슬 배불러서



어느 음식 하나 잘 나오지 않은 음식이 없어서

그냥 남기고 가는게 너무 아까워..그런데 음식이 계속 나오니까 환장하겠다



대게 찜도 나온다.. 정말 끝이 없다



그런데 이게 또 끝이 아니다

살아있는 랍스터를 먼저 꺼내주고 별도로 요리를 해 준다

그리고 참치회가 나오는데.. 이런 고급 재료를 배가 너무 부른 상태에서 먹으려니까 죽을맛이다

랍스터 회는 태어나서 처음 먹어본다.. 쫄깃쫄깃한게 맛있다



평소에 먹어보기 힘든 시샤모와 메로구이도 나오고...

의 손을 못대고 집에 가져갔다



랍스터는 버터구이로 나왔는데, 제대로 먹어보지도 못하고 포장해서 집에 가져갔다



그리고 나오는 튀김.. .뭐 이리 많이나와.. 또 나와?



이제야 식사가 나오는데.. 알밥과 탕이다

심지어 알밥도 맛있어.. 계속 집어먹게 된다


정말 8만원짜리 코스는 엄청난 대식가가 와서 먹어야 제대로 한끼 식사를 할 수 있을 듯 하다

숨도 못 쉴 정도로 먹었는데 그마저도 다 먹지 못하고 포장하여 가는 신세라니...

정신없이 먹느라 사진을 미처 찍지 못해 여기 나온 음식이 전부를 보여 주지 못했을 정도다


그래도 좋은 분위기에서 맛있는 음식을 먹게 되어 좋았다

술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최고급 안주가 계속 나오는데 너무나도 좋을 것이다


하지만 우리는 술을 다 못하니까 아무래도 다음에는 조금 저렴한 코스로 가는게..





위로가기

POWERED BY TISTORY. THEME BY ISHAI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