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4.27 ~ 05.01



광명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에 갔을때 식사로 했던 댓짱돈까스의 로스카츠

맛은 그저 그랬다



슬슬 봄의 절정이 가고 여름이 오는듯 하다



이날은 안산으로 출장을 가게 되어,

잠시 시간을 보내고 친구를 만나 커피를 한잔 했다

무슨 생각인지 가장 비싼 커피를.. 싱글 오리진 8000원..



고잔역..오랫만이다

어렸을때 고잔동에 산 적이 있었는데

뭐 이젠.. 이 동네도 너무 많이 바뀌어서



5월 여행가기 전, 환전 겸 서울역에 갔었다

일행들이랑 식사할 곳을 마땅히 찾지 못해서 갔던

서울역 앞 레스토랑 그릭 슈바인



나는 확실히 배가 고팠고

가장 배가 부를만한 메뉴를 찾았는데 그게 이거다

확실히 배는 부른데... 소세지 하나만 더 줬으면 좋았을 것을



그리고 서울역에 모임이 있을때마다 가는 서울역 앞 커피베이

편하게 쉬다 가기 좋다



중국인만 가득했던 신라면세점에서...


'일상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송도 현대 프리미엄아울렛  (0) 2016.06.15
안양 학의천  (0) 2016.06.13
일상의 기록 20160501  (0) 2016.05.24
일상의 기록 20160427  (0) 2016.05.23
GR II를 처음 들이고 찍은 일상사진  (0) 2016.04.28
반 고흐 인사이드 : 빛과 음악의 축제 전  (2) 2016.04.22




위로가기

POWERED BY TISTORY. THEME BY ISHAI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