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30 ~ 2019.01.20


후지필름 X70으로 찍은 일상 사진들



된장포스라고 불리는 놈

이상하게 나이키는 에어포스 이외에는 잘 안 신게 된다



당진에 갔을 때의 모습

뭔가 무서웠다.. 회를 먹으러 간 것은 아니었는데



예전에 좋은 기억을 가지고 갔었던

당진 어느 구석에 위치한 소복갈비









갈비 사진은 제대로 나오지도 않았다

가게가 문을 닫을 예정인가 보다. 저녁인데도 사람도 없고, 서비스는 나쁘지 않았지만 나중에 결제가 2만원 더 되었다는 사실을 알았을 때의 허무함, 언제 가서 또 따져 귀찮아... 


이젠 갈 일이 없다

본점에 간다면 모를까



친구랑 아산에 온천갔다가 올라오면서 들렀던 냉면집

그냥 시원한 것이 먹고 싶어서 간 곳









무난한 칡냉면의 맛

이런 냉면은 언제 먹어도 좋다

이 동네에선 사람들이 많이 찾을 수 밖에 없지 않을까..



보너스 같은 물만두까지


'일상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상의 기록 20190728  (0) 2019.09.15
일상의 기록 20190324  (0) 2019.05.16
일상의 기록 20190120  (0) 2019.04.07
일상의 기록 20181225  (0) 2019.02.27
일상의 기록 20181202  (0) 2019.02.24
일상의 기록 20181014  (0) 2018.12.30




위로가기

POWERED BY TISTORY. THEME BY ISHAI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