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8 ~ 07.28


그동안 찍은 일상 사진들

하나의 포스트로 분류하기 어려운 사진들을 모아서 올려보았다













송도의 어느 일식당

뭘 먹을지 몰라서 한참 고심한 끝에 들어갔었는데 결과는 좋지 못했다

마제소바가 있길래 먹었는데, 맛이 별로였다

그동안 너무 맛있는 마제소바만 먹어서 그런지 비교가 되서 그랬을까?

못 먹을 정돈 아니었는데.. 내 입맛이 고급인지 아니면 전체적인 식당 수준이 높아져서인지 만족스럽지 못했다











최근에 은근 자주가게되는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

너무 사람이 붐빌 시간대만 가지 않으면 꽤 괜찮은 레스토랑이다

특히 직원들이 굉장히 친절하기 때문에 만족도가 대체적으로 높다

맛은 물론이고... 어렸을 때에는 내 기준으로 부의 상징이라고 생각했던 곳인데

이제는 가는데 아무렇지도 않는 재력(?)을 가지게 되었다







그래도 스테이크까지 시켰다면 조금 더 부담이 되지 않았으리라 생각하니.. 아직은 그런 재력을 가지지 못한 것이구나 나는









최근 화제가 되어 한번 가 보았던 시간제 무한 갈비집 명륜진사갈비

맛이 생각보다 나쁘지 않았는데.. 그래도 앞으로는 안 갈 것 같다

무제한으로 먹을 일이 없거든





친구들과 과자 교환 시간도 가졌지만.. 이제는

















결혼식 청첩장 모임에 갔었던 매드포갈릭

가격이 꽤 비싼 곳이지만, 제가격을 주고 가는 사람은 아마도 없으리라 생각한다

그래도 얻어먹은 것이라 부담이 없지만, 그래도 먹성 좋은 남자들이랑 가니까 음식이 순식간에 사라진다

덕분에 여러 음식을 조금씩 맛보게 되어서 좋았다





밀탑빙수 최고.. 

떡 리필은 기본!

더 이상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일상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상의 기록 20190728  (0) 2019.09.15
일상의 기록 20190324  (0) 2019.05.16
일상의 기록 20190120  (0) 2019.04.07
일상의 기록 20181225  (0) 2019.02.27
일상의 기록 20181202  (0) 2019.02.24
일상의 기록 20181014  (0) 2018.12.30




위로가기

POWERED BY TISTORY. THEME BY ISHAIIN